환경/건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흑마을, 본2리 정주여건 개선사업 추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선정으로 국비 29억 지원받아-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4/07/04 [08:06]
 

당진시 합덕읍 하흑마을과 수성면 본2리가 지방시대위원회 주관 ‘2025년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에 선정돼 앞으로 4년간 41억 9,800만 원이 투입되는 정주여건 개선사업이 진행된다.

 

                     합덕읍 하흑마을                                                순성면 본2리

 

두 곳 정주여건 개선사업에 2028년까지 4년간 하흑마을에 20억 7,400만 원(국비 14억 3,600만 원, 지방비 5억 1,200만 원, 자부담 1억 2,600만 원) 본2리에 21억 2,400만 원(국비 14억 9,500만 원, 지방비 5억 800만 원, 자부담 1억 2,100만 원)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은 30년 이상 노후주택 비율 또는 슬레이트 지붕 주택 비율이 40% 이상인 30가구 이상의 마을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취약지역의 생활·위생·안전 인프라, 주택 정비, 마을 환경 개선 등의 사업으로 낙후된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을 보장할 수 있도록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대상지인 하흑마을과 본2리는  30년 이상 된 노후주택과 화장실, 정비되지 않은 하수관로 등 취약한 주거환경으로 주민생활에 큰 불편을 겪어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하흑마을은 △마을회관 리모델링 △하수관로 정비(910m) △슬레이트 지붕 개량(20호) △빈집 정비(5호, 부속동 16호) △노후주택 정비(38호) 등을 추진하며, 본2리는 △마을공동식당 리모델링(1식) △슬레이트 지붕 개량(28호) △빈집 정비(4호, 부속동 20호) △노후주택 정비(27호) 등이 이뤄진다.

 

당진시는 앞으로 2025년 예산에 반영하고 기본계획 및 실시계획 수립을 거쳐 2026년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4/07/04 [08:06]  최종편집: ⓒ e-당진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