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테니스 국가대표 권순우 당진시청팀 입단
국가대표 테니스 유망주 권순우(21, 국내 2위)선수가 5일 당진시청에서 입단식을 갖고 당진시청 테니스팀(감독 최근철)에 합류했다.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18/04/05 [09:39]
 

 

▲     © e-당진뉴스



 

 
신장 180㎝, 몸무게 72㎏의 신체조건을 갖춘 권순우는 2017년 12월 열린 호주오픈 아시아-퍼시픽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국제무대에서 기량을 인정 받아온 기대주다.

 
빠른 발과 다양한 스트로크 샷 구사가 강점인 권 선수는 2015년 국제 퓨처스 대회에서 두각을 드러내면서 2016년 1월 세계 랭킹 645위였던 순위를 2017년 1월 308위까지 끌어 올린 뒤 11월에는 개인 커리어하이인 168위를 기록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남자테니스 국가대항전인 데이비스컵에 국가대표로 참가하기도 했던 권순우는 그동안 소속팀 없이 매니지먼트사인 스포티즌의 지원과 자비로 대회에 참가해 왔으나 이번 당진시청 입단으로 소속팀의 체계적인 지원 아래 대회 준비에만 전념할 수 있게 됐다.

 
권 선수는 입단식에서 “당진시민과 고등학교 시절 스승이셨던 최근철 감독님의 믿음에 보답하도록 올해 열리는 자카르타 아시안 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최근철 감독이 이끄는 당진시청 테니스팀은 국가대표 맏형 임용규(27)를 중심으로 젊은 신예선수들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해 대통령기 전국 테니스대회 우승을 차지하는 등 신흥강호로 주목받고 있다.

 


 
기사입력: 2018/04/05 [09:39]  최종편집: ⓒ 이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