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관내 8개기업 대표와의 간담회
-코로나 위기 극복 위한 지역과 기업간 상생 협력방안 논의-
 
e-당진뉴스 기사입력  2020/09/22 [09:54]
 

 

 
당진시는 21일 오후 5시 해나루홀에서 당진상공회의소, 현대제철 등 관내 8개 기업 대표들이 자리를 같이한 가운데 제44차 대기업 대표와의 간담회를 갖고 지역과 기업의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을 당부했다.

 

▲     © e-당진뉴스



이 날 간담회에는 김홍장 당진시장, 최창용 당진시의회 의장, 이영민 당진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현대제철(주),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본부 등 8개 기업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경제관련 주요정책 설명을 시작으로 지역과 기업의 상생 발전을 위한 홍보 및 협조사항, 기업의 애로사항 공유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순으로 진행됐다.

 
당진시는 침체된 경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과의 상생 발전을 위해 기업에 △당진사랑상품권 사용과 △당진전통시장 ‘당찬한끼’ 온라인 쇼핑몰 이용 △구내식당 지역 농산물 소비 △지역업체 용역·물품 사용 등 지역사랑 실천을 요청했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많은 기업에서 코로나19로 달라진 변화들에 적응하기 위해 새로운 기업 환경 조성과 대응책 마련에 애쓰고 계시는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말씀주신 어려움 및 건의 사항들에 대하여 내년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 적극 검토하고 앞으로도 기업과의 지속적 소통으로 기업 애로 해소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당진시는 전년도 1천만불 이하 수출 지역 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수출 보험료를 지원하고 있으며, 일시적 경영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는 제조업체에 대해 경영안정자금 융자 지원을 하고 있다. 또 내년에는 중소기업의 글로벌 판로개척을 위한 온·오프라인 맞춤형 수출지원과 지식재산 창출활동 지원 등 중소기업의 역량강화와 경쟁력 있는 강소기업 육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광고
기사입력: 2020/09/22 [09:54]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5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