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당진시 주민생활현장 공공서비스사업 공모 선정
- ‘그까잇거 우덜찌리 해결해유’사업 선정, 국비 1억 확보-
 
홍여선 기자 기사입력  2021/03/02 [10:20]
 

 


충남도는 2일 행정안전부 ‘2021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 공모에 당진시 등 도내 3개 시‧군이 선정돼 각각 국비 1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공공서비스 연계 사업은 복지‧건강‧주거‧고용 등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지역 특성에 따라 주민 관점에서 연계하고, 서비스 전달 과정에서 주민 참여를 확대해 생활 속 문제를 해결하는 사업이다.


충남도는 이번 공모에 앞서 온라인 워크숍을 열고 시군과 긴밀하게 협력하는 등 지역 실정에 맞는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는데 주력했다.


공모에 선정된 공주시는 지역주민, 주민자치회, 행정기관, 전문가 집단의 집단지성을 활용한 현장 중심의 수요자 맞춤 해결방안을 찾는 주민참여형 프로그램 ‘자치리빙랩’이 선정됐다.

 
당진시는 읍면동 종합상담 확대를 통해 全 시민 복지수요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하고 ‘마을복지 계획단’ 구성을 통한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우리마을 복지체계 구축 ‘그까잇거 우덜찌리 해결해유’ 사업이 선정됐다.

 
서천군은 장항읍 마을실행법인 안정화를 위한 컨설팅과 ‘장항의 집’ 역할 및 기능 강화를 위한 로컬푸드 연계 프로그램 개발 및 시범사업 운영 등을 계획한 ‘장항읍 마을실행법인 활성화를 위한 역할 및 기능 강화’ 사업이 선정됐다.

 
공모에 선정된 각 시군은 분절화 된 사업별 서비스의 한계를 극복하고 다양한 주체들의 의견수렴을 통해 지역의 자율성과 다양성을 반영한 지역사회 문제해결 협업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충남도는 이번에 선정된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 추진을 적극 지원해 주민자치를 통한 지역문제 해결 사례를 전국 선도모델로 육성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1/03/02 [10:20]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4
광고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