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메타버스 활용 솔뫼성지 세계적 관광자원화 추진
-솔뫼성지 김대건 신부 생가 등 성역 온라인 공간에서 둘러 볼 수 있어-
 
홍여선 기자 기사입력  2023/06/02 [09:23]
 

당진시가 한국 천주교의 못자리  솔뫼성지의 김대건 신부 생가, 동상, 기념관 등을 메타버스를 활용, 고스란히 가상공간에 옮겨 세계인들이 성지내 모든 성역을 온라인으로 둘러볼 수 있게 했다.

 

(※메타버스(metaverse)는 ‘가상’, ‘초월’ 등을 뜻하는 영어 단어 '메타'(Meta)와 우주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현실세계와 같은 사회·경제·문화 활동이 이뤄지는 3차원의 가상세계를 가리킨다.)

 

세계 천주교인들의 성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당진시 우강면 송산리 솔뫼성지는 대한민국 최초의 사제이자 2021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된 김대건 신부의 탄생지로 당진시와 디지털 콘텐츠 기업 코글플래닛이 네이버 메타버스 플랫폼‘제페토(ZEPETO)’의 가상공간으로 옮겨 놓음으로써 MZ새대와 세계인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네이버 제페토는 전체 이용자 중 MZ세대가 80%를 차지할 만큼 미래세대가 모인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솔뫼성지 가상공간은 네이버 제페토에 접속해 검색창에 ‘솔뫼성지’를 검색하면 접속할 수 있고, 온라인상에서 솔모성지를 두루 살펴볼 수 있고 , 간단한 게임도 즐길 수 있다.

 

당진시는 이번에 제작한 제페토 외에도 2021년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과 연계하여 온라인 게임 마인크래프트로 솔뫼성지를 구현한 ‘솔뫼크래프트’를 제작하여 메타버스를 적극 활용한 사례로 큰 호응을 이끌어 낸 바 있다. 

 

당진시 관계자는 “2021년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및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 선정을 통해 솔뫼성지에 대한 국내외 많은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며 “2024년 합덕역 개통 등 관광 이슈와 더불어 당진 천주교 문화유산의 관광 자원화에 더욱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3/06/02 [09:23]  최종편집: ⓒ e-당진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4
주간베스트